충남뉴스
충청남도 주요뉴스와 다양한 이슈를 전해드립니다.


홍문표의원, 충남․대전혁신도시특별법 2월국회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홍문표의원, 충남대전혁신도시특별법 2월국회

통과위해 총력전 펼쳐

충청권 경제적, 재정적 막대한 피해, 더 이상 두고볼 수 없어

 

충남대전 혁신도시지정 관련 국가균형발전특별법(홍문표의원 대표발의)20일 오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 전체회의에서 다뤄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

19일 충남대전 여야 국회의원들이 모인가운데 국회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여야 공동결의문을 발표했다.

 

혁신도시특별법 통과를 위해 온 힘을 기울여온 홍문표의원은 기자회견에서 국가균

형 발전차원에서 추진된 혁신도시에 충남대전만 제외되어 15년동안 역차별을 받아왔

실질적인 20대 국회 마지막 국회인 2월 임시회에서 반드시 여야가 힘을 합

쳐 법안통과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력한 의지를 피력했다.

 

이어서 홍문표의원은 혁신도시로 지정받지 못해 충남대전은 그동안 인구 20만명 감

면적 12만평 감소 (서울시 면적의 70%) 지역총생산규모 252천억 감소

지방세 378감소 등 막대한 경제적적, 재정적 막대한 손실을 입었다고 주장했다.




홍문표의원은 최근(217) 충남도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충남대전 혁신도시 특별법

발목 잡는 것은 문재인 대통령의 망언과, 이낙연 전 총리의실언, 민주당 실세대표인 이해

찬 대표의 방관과 침묵에 있다고 강력히 경고 하고 야간에 정쟁을 멈추고 인내를 갖

고 중지를 모아 2월 임시국회 내에 슬기롭게 해결점을 찾는데 최선을 다하자고 제안

했다.

 

지난 14일에는 문재인대통령이 신년기자회견을 통해 밝힌 충남대전 혁신도시 4.15총선이후 검토발언에 대해 법안이 국회에서 논의 중인 가운데 대통령이 무슨 권한으로 중단시키는 발언을 하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 서신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 면담을 요청하는 등 혁신도시 문제를 정치에 이용할지 말 것을 촉구했다.

이어 홍문표의원은 18일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용찬 충남도 행정부지사와 연이어 면담을 갖고 행정적, 정치척 모든 역량을 총 동원하여 충남, 대전 국회의원들과 함께 2월 임시국회에서 반드시 혁신도시 법안이 통과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홍문표의원은 여야간 공천 등 각 정당별 정치적 일정으로 혁신도시특별법 심사 안건지정에 관심이 없을 때 즉각 이종구 국회 산업통상위원회 위원장을 두차례 만나 법안이 소위원회를 통과한 만큼 반드시 전체회의를 열어 의결해 줄 것을 건의하는 한편, 2월국회 내 법안통과를 위해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를 수차례 면담하고 원만한 법안처리를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06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기사제보




YTV영상스토리
사업자등록번호 : 305-17-75480,  등록번호 : 대전 아 00177   |    발행·편집 : 양경원  |  개인정보보호 관리자 : 양경원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경원  I  청소년보호 책임자 : 양경원
34441 대전광역시 한남로 150번길 108, 201호(오정동)      |   전화 : 042_257_2560   |    팩스 : 042_257_2561    l   설립연도 : 2002년 11월 21일

Copyright(c) 2019 YTV영상스토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