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뉴스
대전 광역시 주요뉴스와 다양한 이슈를 전해드립니다.


대전보건환경硏, 꿀벌 농가 전염병 예방 적극 지원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대전보건환경, 꿀벌 농가 전염병 예방 적극 지원

- 양봉농가 대상으로 꿀벌 질병 교육 실시, 기생충 구제약품 배부 -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꿀벌의 활동이 왕성해지는 봄철이 다가오기 양봉 농가를 대상으로 꿀벌 질병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꿀벌 기생충 구제약품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8 밝혔다.  

 

꿀벌 질병 예방 교육은 관내 꿀벌 사육 농가 150호를 대상으로 오는 30 오후 1시부터 충남도청사 대회의실에서 ‘꿀벌 질병의 이해 예방’을 주제로 진행된다.

 

이번 교육은 농림축산검역본부 연구관을 초빙해 양봉 현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꿀벌 사양관리, 질병 예방법 농가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내용에 초점을 맞춰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양봉 농가에 피해를 입히고 있는 대표적인 질병인 꿀벌응애, 노제마병 낭충봉아부패병에 대한 구제약품을 구매해 오는 30일부터 3 말까지 관내 338농가(4 2,814) 조기 공급할 계획이다.

 

꿀벌 3 질병 ‘꿀벌응애’는  꿀벌에 기생하는 진드기로 꿀벌의 발육이 정지되거나 불구가 되는 피해를 가져오며 ‘노제마병’은 일벌이 날지 못해 기어 다니게 되고 여왕벌의 산란력을 잃게 하는 고질적인 질병이다.

 

 


또한 ‘토종벌의 에이즈’라고도 불리는‘낭충봉아부패병’은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유충이 번데기가 되지 못하고 말라 죽게 되는 무서운 질병으로 지난 2010 국내 토종벌의 77% 폐사시켰을 정도로 치사율과 전파력이 높다.

 

병은 2016 대전에서도 2건의 발생 사례가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군집생활을 하는 꿀벌은 질병이 발생할 경우 전파가 빠르고 치료가 힘들며 결국 농가의 경제적 피해로 이어져 사후 치료보다 사전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양봉농가의 질병피해를 줄이려면 꿀벌이 수분활동을 시작하는 적기에 약품을 투약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농가가 꿀벌질병 교육을 통해 올바른 사양 관리 방법을 습득해 배부 받은 구제약품을 현장에서 효과적으로 사용할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꿀벌의 전염성 질병이 의심될 때는 지체하지 말고 보건환경연구원에 신고하고 검사를 의뢰해 달라”고 당부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275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대전시 바이오기업 감염병 치료제 ‧ 백신 개발 ‘탄력’

YTV 영상스토리2020년 7월 14일
공지

시민여러분께 드리는글

YTV 영상스토리2020년 7월 14일
공지

동구 일부 학원 교습소 등 집합금지 행정조치 발령

YTV 영상스토리2020년 7월 9일
공지

의회 본연의 감시⋅견제를 넘어 협력과 조화의 선순환 이뤄

YTV 영상스토리2020년 7월 9일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기사제보




YTV영상스토리
사업자등록번호 : 305-17-75480,  등록번호 : 대전 아 00177   |    발행·편집 : 양경원  |  개인정보보호 관리자 : 양경원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경원  I  청소년보호 책임자 : 양경원
34441 대전광역시 한남로 150번길 108, 201호(오정동)      |   전화 : 042_257_2560   |    팩스 : 042_257_2561    l   설립연도 : 2002년 11월 21일

Copyright(c) 2019 YTV영상스토리 All rights reserved